유재완의 목구조 건축 교실

제 목 :  유재완의 목구조 건축 교실(18) E-mail :  
작성자 :  유재완 조회수 :  4059
등록일 :  2005/3/1 (11:32)
홈페이지 :  http://www.logschool.co.kr
IP Adress :  211.105.98.224
내 용 :

경골 목구조의 지붕 구조체(3)

경사도가 1:3 미만인 지붕의 정상은 수직으로 지지되어야 한다. 그렇게 하려면 공칭규격 2x6in.(38x89mm) 지주(strut)를 수직으로 세워서 지지한다. 마루보 대신에 내력벽을 이용할 수도 이다. 이와 같은 지지방법은 지붕 밖으로 밀어내는 힘을 감소시키므로 반대편 서까래와 서까래 사이를 계속해서 결속해 줄 필요가 없다. 밖으로 밀어내는 힘을 막으려 하지만 서까래의 바깥 끝을 서로 결속하는 것이 불가능한 경우에는 마루보를 경사도가 큰 지붕에 사용한다.

서까래의 중간 지지체는 일반적으로 서까래의 지지간격을 줄이려고 지붕마루와 외부 벽체 사이에 설치한다. 지지간격이 중간 지지점에서 지붕마루까지 혹은 추녀 지지점까지이므로 중간 지지체를 사용하면 서까래의 규격을 줄일 수 있다.

서까래의 경사도가 1:3 이상이면 일반적으로 한 쌍의 서까래 옆에 공칭규격2x4in.(38x89mm) 종보가새를 못으로 부착해서 중간에서 지지한다. 이 가새에는 압축이 일어나므로 뒤틀어질 수 있으므로 그 길이가 2.4m 이상이 되는 경우에는 옆으로 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보강을 해야한다. 그렇게 하려면 종보의 중심 가까운 곳에 공칭규격 1x4in.(19x89mm) 부재를 잇대고, 3in.(76mm) 못을 양끝에 박아서 부착한다.

지붕 경사도가 1:3 미만의 경우에는 일반적으로 꼬마 내력벽(dwarf bearing wall)을 중간 지지체로 사용한다. 서까래를 샛기둥 위에 직접 붙이는 경우에는 홑겹 깔도리를 사용할 수 있는 것을 제외하고 내력벽의 시공방법과 같다.

경사지붕에서 지주를 중간 지지체로 사용할 수도 있으며 2x4in.(38x89mm) 지주를 내력 칸막이벽 위에 세우고 서까래 옆면에 못을 박아서 지지한다. 지주는 수평과 이루는 각이 45˚이상되어야 한다.

작은 박공 지붕창(gable dormer)과 같은 지붕창은 옆 샛기둥과 골서까래를 지지하기 위해서 양쪽 끝의 서까래를 두 겹으로 만든다. 골서까래의 맨 위는 끝마깅보(header)로 지지한다. 가장 많이 사용하는 시공법은 지붕창의 골조를 만들기 전에 지붕덮개를 부착하고, 지붕창의 개구부와 주위의 구조부재와 일치하도록 지붕덮개를 절단한다. 지붕덮개 위에 붙이는 아래 깔도리는 지붕창을 구획하고 지붕창의 벽덮개를 붙이는 못받이 역할을 하는 옆샛기둥을 지지한다.

목록 수정 삭제 추천 다음글 이전글